강진군,“청자골 명품 장미꽃 직거래 유통시스템”구축 운영
상태바
강진군,“청자골 명품 장미꽃 직거래 유통시스템”구축 운영
  • 김광길 기자
  • 승인 2021.0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남농협본부 청자골 장미 2만 6천송이 구입하는 등 화훼농가 어려움 극복에 동참
강진군,“청자골 명품 장미꽃 직거래 유통시스템”구축 운영
[투데이광주전남] 김광길 기자 = 강진군이 지난해부터 청자골 강진 장미꽃 직거래 유통시스템 운영을 통해 눈에 띄는 성과를 거두고 있는 가운데, 농협전남지역본부가 코로나19로 인해 장기적인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강진군 장미 농가를 돕기 위해 “청자골 장미꽃” 2만 6천송이를 구입해 전남 시군지부에 공급, 나눔 이벤트를 진행하는 등 농가에 큰 힘이 되고 있다.

강진군에 따르면 지난 22일 관내 장미 재배 법인인 땅심화훼법인에서 장미꽃 1만송이 공급을 시작으로 3일에 걸쳐 농협전남본부 구매 물량 2만6천송이를 공급했다고 밝혔다.

청자골 강진 장미는 전남에서 가장 많은 면적인 15.3ha로 69%를 점유하고 있으며 온난한 기후 여건과 풍부한 일조량 속에서 재배되어 선명한 화색과 짙은 향기 띄면서 전국에서 최고의 상품으로 대접받고 있다.

하지만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각종 행사가 취소되면서 소비 급감으로 인해 판매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이에 강진군은 지난 1월 14일부터 장미 재배 농가의 위기 극복에 동참하기 위해 전남도청, 전남교육청, 강진군 등에서 “청자골 장미꽃 선물하기 운동”을 추진해 관내외 유관기관과 민간단체 등으로 확산해 전개해 나가는 가운데, 농협전남지역본부에서도 화훼농가의 어려움을 함께하고자 장미꽃 구매가 이루어진 것이다.

이승옥 강진군수는 “청자골 장미꽃 선물하기 운동에 적극 동참해 주신데에 감사드리며 이번 장미꽃 구매가 관내 화훼농가들에게 큰 힘이 될 것이다 강진의 깨끗한 바람과 온기로 가꾼 예쁜 장미꽃을 보며 코로나로 지친 심신을 위로하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