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네 번째 코로나 확진자 발생
상태바
장성군, 네 번째 코로나 확진자 발생
  • 김광길 기자
  • 승인 2020.10.22 14: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 삼계면 요양병원 입원 환자… 시설 소독 및 격리, 역학조사 중
장성군, 네 번째 코로나 확진자 발생
[투데이광주전남] 김광길 기자 = 장성군이 22일 네 번째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확진자는 이달 20일에 삼계면 소재 요양병원에 입원한 S씨다.

S씨는 20일 오전 10시 30분 해당 요양병원에 입소하기 전까지 광주 북구 자택에 머물렀던 것으로 확인됐다.

확진자는 입소 당시 방역지침에 따라 1인실에 격리됐으며 22일 오전 8시 20분 확진 판정을 받았다.

감염 경로 등은 도 역학조사관이 배정되어 파악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현재, 시설 종사자 전원을 병원 내에 격리 조치하고 코로나19 검사와 방역을 실시했다”고 설명했다.

장성군은 도 역학조사관의 조사 결과에 따라 추가 대응 지침을 신속하게 마련하는 한편 해당 시설을 매일 방역소독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