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교육청, ‘학교로 찾아가는 학교운동부 학생선수 인권교육’ 실시
상태바
광주시교육청, ‘학교로 찾아가는 학교운동부 학생선수 인권교육’ 실시
  • 김길삼 기자
  • 승인 2020.08.03 15: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론 및 역할극 제작, 학생선수 성인지 감수성 UP 학생선수 인권침해 ZERO
▲ 광주시교육청, ‘학교로 찾아가는 학교운동부 학생선수 인권교육’ 실시
[투데이광주전남] 광주시교육청이 학교운동부 활동에서 발생할 수 있는 언어폭력·신체폭력·성폭력 등의 예방을 위해 학교운동부 학생선수를 대상으로 '학교로 찾아가는 학교운동부 인권교육'을 8월3일~9월10일 실시한다.

'역할극을 통해 이뤄지는 이번 '학교로 찾아가는 학교운동부 인권교육'은 학교운동부 운영학교 중 교육을 희망하는 초·중·고등학교 74교를 대상으로 실시한다.

이번 교육은 학생선수가 학교운동부 활동 중 발생할 수 있는 인권 침해 사안을 역할극 형태로 쉽게 접근해 문제 발생에 따른 대처 및 해결 방안에 대해 학생들이 직접 생각하고 참여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첫날 교육에 참여한 월곡초 축구부 한 학생은 “평소 아무렇지 않게 행동했던 것이 친구들과 후배들의 인권을 침해할 수 있다는 것을 알게 됐다”며 “역할극을 통해 운동을 하면서 일어날 수 있는 인권침해 문제에 대해 친구들과 많은 이야기를 나눴고 앞으로 친구들과 후배들을 더 많이 배려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시교육청 체육예술융합교육과 박익수 과장은 “역할극을 통한 체험중심 인권교육을 통해 학교운동부 학생선수들의 성인지 감수성이 함양되는 계기가 마련됐다”며 “더 나아가 학교운동부 구성원의 인권 보호 및 안전하고 건강한 학교운동부 문화 조성을 위해 앞으로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