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산구, ‘안심식당 운동’ 전개
상태바
광산구, ‘안심식당 운동’ 전개
  • 이상희 기자
  • 승인 2020.03.31 1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예방 실천 일반음식점에 스티커 배부, 물품 지원
▲ 광주광역시_광산구청
[투데이광주] 광주광역시 광산구는 코로나19로 인해 침체된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해 일반음식점을 대상으로 ‘광산 안심식당 운동’을 전개한다.

이 운동은 구민들이 안심하며 이용할 수 있는 외식 환경을 조성을 위해 일반음식점 영업주가, 스스로 코로나19 예방 활동을 실천하는 내용이다.

영업주는 영업장 매일 소독, 전 직원 마스크 착용, 출입구 및 영업장 내 손소독제 상시 비치, 개인접시 제공 등을 실천하고 일일점검표 작성을 통해 이를 매일 점검한다.

운동에 참여를 원하는 업소는 4월 3일까지 서약서를 작성해 광산구보건소에 신청하면 된다.

광산구는 접수한 업소 영업장 입구에 안심식당 스티커를 붙이고 관련 물품도 지원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광산구 관계자는 “외식업소들이 코로나19 확산 방지에 힘써 어려운 시기를 함께 이겨낼 수 있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