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산림문화박람회, 11일 장흥서 개막
상태바
대한민국 산림문화박람회, 11일 장흥서 개막
  • 박종대
  • 승인 2019.10.10 13: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한민국 산림문화박람회, 11일 전남 장흥 탐진강에서 개막

2019 대한민국 산림문화 박람회가 11일부터 20일까지 전남 장흥 탐진강변에서 열린다.

대한민국 산림문화박람회는 산림청이 주최하고 전라남도·장흥군·산림조합중앙회가 '인간의 삶을 숲에서 찾는다'를 주제로 공동 주관한다.

숲과 정원을 느낄 수 있는 주제관, 야외 전시판매 체험장, 전남 시군 홍보관 등을 행사 기간 선보인다.

이번 박람회에서는 문화작품 입상작·산림 사진·대나무 목공작품 등 산림문화 정책 관련 성과물들을 다채롭게 전시한다.

또 산림문화 박람회의 축제 분위기 확산을 위해 '시군의 날'도 운영해 지자체별 특성화 정책을 전시한다.

전남 임산물 먹거리 장터에서는 임업 후계자가 숲에서 생산한 산부추·표고버섯 등 재료로 만든 파전과 유자 막걸리·순천만 막걸리·벌교 태백산맥 막걸리 등 시군 대표 막걸리를 맛볼 수 있다.

시도 임산물관은 지역 임업 후계자가 생산한 우수 임산물을 전시 판매한다.

생산자와 소비자를 직접 연결하는 판매 부스를 마련해 친환경 임산업 시장 활성화에 나선다.

다양한 숲속 레포츠도 체험하도록 실내 암벽 등반과 산림 VR 체험, 집라인, 친환경 키즈 놀이방도 운영한다.

전남 아열대·난대림의 우수성과 활용 방안에 대한 학술대회도 마련했다.

지속가능한 산림경영과 산림 가치를 높이기 위한 학술발표, 숲 모델 학교, 사유림 소득향상 연구회 총회 등이 예정돼 있다.

박형호 전남도 산림휴양과장은 10일 "청정산림이 주는 치유와 힐링의 중요성을 널리 알리고 나아가 임산업 발전의 계기로 삼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