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승희 영암군수 후보, 민주당 원팀 출정식..."본격 선거유세 돌입"
상태바
우승희 영암군수 후보, 민주당 원팀 출정식..."본격 선거유세 돌입"
  • 정승철 기자
  • 승인 2022.0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승희 더불어민주당 영암군수 후보가 19일 영암지역 후보들과 함께 독천 낙지 거리에서 ‘원팀 출정식’을 갖고 6.1지방선거 필승을 다짐하며 인사말을 하고 있다. /우승희 후보사무소

 

[투데이광주전남] 문주현 기자 = 우승희 더불어민주당 영암군수 후보는 19일 영암지역 후보들과 함께 독천 낙지 거리에서 ‘원팀 출정식’을 갖고 6.1지방선거 필승을 다짐하며 본격적인 선거유세에 돌입했다.

이날 출정식에서 6.1 지방선거 영암군 민주당 후보와 지지자들이 참석하여 화합과 통합의 원팀 정신을 확인하고, 하나된 모습으로 영암군민들에게 지지를 호소했다.

출정식에는 △서삼석(더불어민주당 영암·무안·신안군) 국회의원 △영암군수 우승희 후보 △전남도의원 신승철, 손남일 후보 △영암군의원 고화자, 정운갑, 유나종, 강찬원, 김계호, 이만진, 박종대 후보 △영암군비례 정선희 후보와 지지자들이 대거 참석했다.

서삼석 의원은 출정식에서 “당당히 군민들의 선택을 받아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된 분들”이라며 “후보들의 역량을 믿고 끝까지 지지해 달라.”고 후보 한분 한분을 소개하며 응원했다.

이어 우승희 후보는 “변화와 혁신의 정치교체를 염원하는 영암의 선택을 우리는 이미 확인했다”며, “원팀 정신으로 지방선거에서 반드시 승리하여 더 크고, 더 젊은 영암을 만들겠다”고 필승의 각오를 밝혔다.

특히 우 후보는 “군민의 생각이 정책이 되고 군민이 직접 참여하는 행복한 지방정부시대를 열어, 전국에서 부러워하고 찾아오는 영암을 만들겠다”고 약속했다.

출정식에 앞서 지난 12일 영암군 후보 11인은 영암공원 내 충혼탑에 방문하여 항일 순국선열을 기리는 참배의식을 가지고 합동기자회견으로 원팀 정신을 다졌었다. 이 날 후보들은 “군민의 준엄한 뜻을 받들어 실행할 수 있는 공약을 준비하고, 준비한 공약은 꼭 지켜 영암의 지방분권주의의 가치를 높이겠다”고 결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