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석웅 전남도교육감 후보 "공정한 정책선거 3자 제안 및 출정식"
상태바
장석웅 전남도교육감 후보 "공정한 정책선거 3자 제안 및 출정식"
  • 문주현 기자
  • 승인 2022.0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호비방 중지하고 공정한 정책선거에 나서야 할 것"
장석웅 전남도교육감 후보가 19일 전남도교육청 브리핑룸에서 가진 기자회견에서 타 후보자들에게 3자 정책선거 협약을 제안하고 있다. /문주현 기자

 

 장석웅 전남도교육감 후보는 19일 깨끗한 선거운동을 위한 후보자들에 대한 정책선거 3자 협약과 선거운동 출정식을 가졌다.

장 후보는 19일 전남교육청 브리핑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상호 비방을 중지하고 정정당당한 정책선거의 모범이 되자며 김대중·김동환 후보를 향해 전남교육감 정책선거 3자 협약을 제안하고 나서 공식선거일 첫 날 공감대 형성을 위한 선거운동에 함께 하자며 수용을 요구했다.

이어 “정치 선거와 다르게 교육감 후보에 대한 상대적 관심이 작다” 며 “정책도 알 수 없고 누굴 찍어야 되는지도 모르는 현실을 함께 타개해 나가자”고 말했다.

특히 “교육감 선거는 오직 정책 대결로 공명정대하게 치러져야 하는데, 유감스럽게도 최근까지 모 후보를 지지하는 단체에서 정치화된 특정 세력과 손잡고 불법적인 현수막을 거리 곳곳에 걸어 전남교육을 비방함으로써, 도민들을 혼란스럽게 하고 있다”며 “이는 사실과 본질을 왜곡해 여론을 호도하기 위한 악의적인 정치활동과 다름없는 행위로서, 열악한 여건 속에서도 최선을 다하고 있는 전남의 학생과 교직원들의 마음에 큰 상처를 주고 있다”고 말하며 자제를 촉구했다.

또 “선거는 과정이 깨끗하고 공정했을 때 결과의 정의로움이 인정받을 수 있다”며 “전남이 전국에서 가장 깨끗한 정책선거의 모범이 될 수 있도록 하자" 며 김대중·김동환 후보에게 호소했다.

아울러 “전남교육을 누가 더 실현가능하고 미래지향적인 정책 대안을 갖고 있는지, 비전을 갖고 있는지 유권자들께 정당하게 심판받을 수 있도록 함께 약속하고 실천하기를 희망한다”고 제안했다.

마지막으로 유권자들을 향해 “지난 4년간의 노력에 대해 정당한 평가를 기대 한다” 며 지지를 호소했다.

장 후보는 이후 목포역으로 이동해 시민들을 만나 지지자들을 만났다.

장석웅 전남도교육감 후보가 19일 오후 목포역 광장에서 지지자들에게 올바른 한표를 호소하고 있는 모습1. /문주현 기자
장석웅 전남도교육감 후보가 19일 오후 목포역 광장에서 지지자들에게 올바른 한표를 호소하고 있는 모습2. /문주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