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계약 사전심사로 예산 12억 6900만원 아꼈다
상태바
장성군, 계약 사전심사로 예산 12억 6900만원 아꼈다
  • 김광길 기자
  • 승인 2022.0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발주 전 사업 적정성 검토… 지역경제 활성화 및 재정 효율성 증대
장성군, 계약 사전심사로 예산 12억 6900만원 아꼈다
[투데이광주전남] 김광길 기자 = 장성군이 계약심사 제도를 통해 2021년도 예산 12억 6900만원을 절감했다.

계약심사는 사업 발주 전에 예산 사용, 사업의 적정성 등을 미리 심사하는 제도다.

장성군은 추정금액 1억원 이상 공사 추정금액 3000만원 이상 용역 추정금액 1000만원 이상 물품 제조·구매 계약금액 5억원 이상 공사가 설계 변경으로 인해 계약금액이 10% 이상 증가할 경우 계약심사를 진행하고 있다.

지난해 계약심사 대상 사업은 총 296건으로 장성군은 이 가운데 12억 6900만원의 예산을 절감하는 성과를 거뒀다.

항목별로는 공사 138건에 10억 7200만원, 용역 91건에 1억 9700만원이다.

군은 매년 개정되는 품셈 등 관련 자료와 사업의 목적, 규모, 현장 여건 등을 고려해 원가 산정의 적정성, 공법의 적합성 등을 심사했다.

특히 부실 시공 예방과 품질 향상 등에 적절한 사업비가 책정되었는지 중점 검토했다.

군 관계자는 “계약심사 제도로 절감된 예산이 지역경제 활성화와 효율적인 재정 운영에 보탬이 될 것으로 전망한다”고 말했다.

장성군은 앞으로도 예산 낭비 요인을 사전에 차단해 행정의 신뢰도를 높여갈 방침이다.

특히 다양한 원가 심사 기법과 현장 여건에 적합한 공법을 적용해 공사의 품질을 높여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