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 장날 맞아 민관 합동 성매매·성폭력 추방 캠페인 실시
상태바
곡성 장날 맞아 민관 합동 성매매·성폭력 추방 캠페인 실시
  • 김광길 기자
  • 승인 2021.10.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공무원, 경찰, 여성단체협의회원 모여 성매매 및 성폭력 추방 한 목소리
곡성 장날 맞아 민관 합동 성매매·성폭력 추방 캠페인 실시
[투데이광주전남] 김광길 기자 = 지난 13일 곡성군이 곡성경찰서 곡성군 여성단체협의회와 함께 기차마을 전통시장에서 민관 합동으로 성매매·성폭력 추방 캠페인을 실시했다.

캠페인에는 곡성군 공무원, 곡성경찰서 경찰관, 여성단체협의회원 등 총 25여명이 참석했다.

이들은 ‘성매매 추방’, ‘성폭력 추방’ 등의 구호를 함께 외치며 성매매의 불법성을 알렸다.

또한 청소년 성매매를 예방하고 근절하는데 모두가 동참할 것을 호소했다.

최근 증가하고 있는 디지털 성범죄에 대한 경각심을 높이고 피해자 보호를 위한 인식 개선이 필요하다는 것을 역살하기도 했다.

장날을 맞아 시장을 찾은 수많은 군민들은 함께 구호를 외치기도 하고 안내문 등을 받아가면서 호응했다.

이에 앞서 곡성군은 지난 7일에도 옥과면 전남과학대학교 앞에서 성매매 및 성폭력 추방 캠페인을 진행한 바 있다.

곡성군 관계자는 “우리 지역은 성매매 집결지도 없고 성폭력 범죄도 없는 곳이다 그런 만큼 민관이 함께 꾸준히 예방운동과 캠페인을 실시해 앞으로도 여성과 아동이 안전한 곡성을 지속해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