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군, 태안사 적인선사탑 국보승격 학술대회 비대면 개최
상태바
곡성군, 태안사 적인선사탑 국보승격 학술대회 비대면 개최
  • 김광길 기자
  • 승인 2021.06.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문화재 보물 273호 적인선사탑의 역사적·학술적 가치 재조명
곡성군, 태안사 적인선사탑 국보승격 학술대회 비대면 개최
[투데이광주전남] 김광길 기자 = 오는 6월 18일 오후 1시 곡성레저문화센터에서 태안사 적인선사탑 국보 승격을 위한 비대면 온라인 학술대회가 열린다.

태안사 적인선사탑은 통일신라 861년 적인선사 혜철 스님의 입적과 함께 그의 행적을 추앙하고 길이 보존하기 위해 조성된 승탑이다.

1963년 1월 21일 국가지정문화재 보물 제273호로 지정돼 현재까지 전해지고 있다.

곡성군은 지역 대표 문화재인 적인선사탑의 가치를 드높이고자 국보 승격을 추진하고 있다.

이번 학술대회는 적인선사탑의 역사적·학술적 가치를 재조명함으로써 국보승격의 당위성을 확보하고자 개최하게 됐다.

학술대회에서는 적인선사와 동리산문의 개창, 태안사 적인선사 조륜청정탑의 특징과 가치, 석조승탑 국가문화재 지정현황과 방향, 태안사 불교 유산의 현황과 보존관리 방향 등에 대해 발표와 토론이 진행된다.

곡성군은 이번 학술대회가 국보 승격의 첫 발을 내딛는 마중물의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학술대회가 우리 군 문화자원의 품격을 높이고 군민의 화합을 이룰 수 있는 계기 마련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