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군, 코로나19 확진자 1명 발생
상태바
완도군, 코로나19 확진자 1명 발생
  • 정현동 기자
  • 승인 2021.0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방역수칙 준수 및 관외 출타, 외지인 만남 등 자제 당부
완도군청
[투데이광주전남] 정현동 기자 = 완도군은 4월 16일 오전, 코로나19 확진자 1명이 발생했다고 밝혔다.

확진자는 4월 5일부터 8일 오전까지 광주광역시 등을 방문했으며 담양군 확진자와 접촉해 확진됐다.

13일부터 발열 등 감기 증상이 있었으며 4월 15일 11시경 완도대성병원을 방문해 PCR 검사를 받고 16일 오전 확진 판정을 받았다.

확진자는 8일 오후부터 완도군 금일읍 부모님 댁에서 생활하며 위판장과 마트 등을 방문하고 친구, 지인과 접촉한 것으로 파악됐다.

확진자는 16일 오전, 치료 병원으로 이송했고 확진자의 부모는 안심 숙소에 입소 조치했다.

자택은 일제 소독을 실시하고 금일읍에는 이동 선별 진료소를 운영 중이다.

군은 역학조사팀은 금일읍에 파견해 확진자의 이동 동선을 바탕으로 역학조사를 실시하고 있으며 결과가 나오는 대로 공개할 예정이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 4차 대유행이 우려되고 있는 매우 심각한 상황이므로 마스크 쓰기 등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는 물론 관외 출타와 외지인 만남, 사적 모임 등을 자제해줄 것”을 당부했다.

덧붙여 “더 이상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대책을 강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