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록 지사, “전남도-농협 상생협력을”
상태바
김영록 지사, “전남도-농협 상생협력을”
  • 이광흠 기자
  • 승인 2021.04.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 범농협 영농지원 전국 동시 발대식서 생명산업 선도 당부
전라남도청
[투데이광주전남] 이광흠 기자 =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12일 농협중앙회 주관 범농협 영농지원 전국 동시 발대식에 참석해 농협과 전남도와의 상생협력을 강조했다.

이날 함평 나산면 소재 나비골농협 육묘장에서 개최된 행사는 이성희 회장과 박서홍 농협 전남지역본부장 등 농협 관계자와 김영록 도지사, 이개호 국회의원, 이상익 함평군수, 함평군 관내 농협장 등 50명이 참석했다.

전국 동시 발대식은 농협중앙회가 매년 영농철이 시작되는 시점에 맞춰 한해 풍년농사를 기원하고 농업인이 1년 동안 필요로 하는 농자재 등을 안정적으로 공급하자는 취지로 전국 1천118개 회원농협을 아우르는 행사다.

코로나19 발생 이후 농업을 바라보는 국민의 시각이 달라지고 농업이 국민의 건강과 안전을 지켜주는 전략산업이자 미래 생명산업이라는 인식이 확산하는 시점에서 우리나라 대표 농도인 전남에서 올해 행사가 개최돼 의미가 크다.

이 회장은 “농촌 고령화와, 코로나19로 인한 외국인 근로자 입국 중단으로 농촌인력 부족이 심각하다”며 “농기계 지원과 농작업 대행사업을 확대하고 농협 임직원의 농촌 일손 돕기를 적극 펼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 지사는 “농업인의 소득증대를 위해 농협과 지자체 간 협력사업을 늘리면서 미래 생명산업을 선도하는 전라남도, 대한민국이 되도록 농협이 함께 노력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날 행사에서 농협중앙회는 농촌 고령화에 따른 인력난을 해소코자 총 300억원을 들여 대당 2천600만원 상당의 농기계 1천118대를 회원농협당 1대씩 지원하는 농기계 전달식도 진행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