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안군, ‘영호남평화연주회’ 자은면에서 열려
상태바
신안군, ‘영호남평화연주회’ 자은면에서 열려
  • 문주현 기자
  • 승인 2023.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호남 예술인 평화의 메시지 함께 노래, 지역 갈등 해소와 세계평화 염원
신안군, ‘영호남평화연주회’ 자은면에서 열려
[투데이광주전남] 문주현 기자 = 신안군은 자은면에서 영호남 지역의 문화예술인 20여명이 참여하는 ‘영호남평화연주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 행사는 한국예술문화단체총연합회 신안지회 주관으로 지역 간의 갈등 해소와 협력을 통한 새로운 문화가치 창출을 목표로 한다.

이번 연주회는 고 김대중 대통령의 영호남 화합과 세계평화의 정신을 기리며 자은도의 은혜롭고 자비로운 정신을 담아 문화 다양성의 존중을 강조했다.

국내외적으로 불안정한 정세 속에서 국민적 단합과 대응의 필요성이 강조되며 그 출발점으로 영호남 지역 갈등의 해소에 중점을 두었다.

민주주의 발전과 대한민국의 번영을 위해 영호남 화합은 필수적인 과제로 이는 후대에 남겨서는 안 될 분열의 유산이다.

이러한 맥락에서 영호남 문화예술인들이 모여 연주회를 통해 화합의 메시지를 전달했다.

연주회는 민주주의, 인권, 평화에 대한 영상으로 시작해 클래식, 국악, 합창 등 다양한 분야의 공연이 이어졌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김대중 대통령의 민주주의, 인권, 평화에 대한 강조는 지역을 넘어 세계적인 인류애로 이어진다”며 “문화예술을 통해 지역 간의 갈등을 넘어 세계 평화를 향한 신안군민의 열망과 노력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이번 연주회는 신안군의 문화적 다양성과 평화의 메시지를 전달하는 데 중점을 두었다.

최신 HOT 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0 / 40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