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9명 사망' 광주 붕괴 참사…합동분향소 오는 7월11일까지 운영
상태바
'9명 사망' 광주 붕괴 참사…합동분향소 오는 7월11일까지 운영
  • [투데이광주전남] 미디어뉴스팀
  • 승인 2021.0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12일 오후 광주 동구청 앞에 마련된 광주 재개발지역 건물 붕괴 참사 희생자 합동분향소에서 한 시민이 추모를 하고 있다. 2021.6.12/뉴스1 © News1 정다움 기자

[투데이광주전남] 미디어뉴스팀  = 9명의 사망자가 발생한 '광주 학동4구역 재개발 붕괴 참사' 희생자합동분향소가 오는 7월11일까지 운영된다.

20일 광주 동구에 따르면 지난 10일부터 청사에 마련된 분향소를 오는 7월11일 오후 8시까지 운영한다.

동구는 전날 유가족·부상자와 회의를 열고 분향소 운영 기한과 변호사 선임·소송 문제를 논의했다.

이 과정에서 변호사 선임·소송 문제는 결론을 도출하지 못했고 분향소 운영기한만 한달째인 7월11일로 결정됐다.

이날 오전 11시를 기준으로 분향소에는 4649명의 시민들이 다녀간 것으로 집계됐다.

앞서 지난 9일 오후 4시22분쯤 광주 동구 학동 재개발지역에서 철거 중인 5층 건물이 무너지며 시내버스를 덮쳤다.

이 사고로 버스에 타고 있던 승객 9명이 숨지고, 8명은 중상을 입어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