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양군, 대상포진 예방접종비 50% 지원
상태바
담양군, 대상포진 예방접종비 50% 지원
  • 박주하 기자
  • 승인 2021.0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만 60세 이상 담양군에 1년 이상 주소 두고 거주중인 군민 대상

[투데이광주전남] 박주하 기자 = 담양군(군수 최형식)은 국가무료접종 지원 대상이 아닌 고가의 대상포진 예방접종 백신비를 일부 지원해 경제적 부담 해소 및 대상포진 발병과 합병증으로부터 주민의 건강을 보호하고자 대상포진 예방접종 지원 사업을 실시한다.

18일 군에 따르면 백신 소진 시까지 접종을 진행하며 보건소, 보건지소에서 백신비의 50%(41,000원)를 지불하고 접종 받을 수 있다.

지원 [사진=담양군]
담양군은 대상포진 발병과 합병증으로부터 주민의 건강을 보호하기 위해 예방접종 지원 사업을 실시한다. [사진=담양군]

접종대상자는 만 60세 이상 담양군에 1년 이상 주소를 두고 거주하는 주민이며 신분증과 주민등록 등·초본을 준비하고 선택예방접종 신청서를 보건소 또는 보건지소에 제출해 의사의 예진 후 접종을 받으면 된다.

대상포진을 앓은 경우는 회복 후 6~12개월이 경과한 뒤 예방접종을 받을 수 있으며, 백신 함유 성분이나 이전 접종 후에 심각한 알레르기 반응이 있었던 경우, 중등도 이상의 급성질환을 앓고 있는 경우에는 예방접종을 받을 수 없다.

또한 보건소에서는 코로나19 백신 예방접종 시 다른 백신과 동시접종을 권고하지 않으므로 대상포진 백신 접종일(예정일) 전·후 14일 간격을 두고 접종을 권고한다.

김순복 보건소장은 “대상포진 발병 및 합병증 예방을 위해 많은 주민들의 접종을 바란다며 앞으로도 군민건강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