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군, 일본 방사능 오염수 해양방류 철회 규탄 성명서 발표
상태바
고흥군, 일본 방사능 오염수 해양방류 철회 규탄 성명서 발표
  • 곽경택 기자
  • 승인 2021.0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흥군의회, 군 수협 등 유관기관 함께 뜻 모아
고흥군, 일본 방사능 오염수 해양방류 철회 규탄 성명서 발표
[투데이광주전남] 곽경택 기자 = 고흥군은 16일 일본 정부 후쿠시마 원전 방사능 오염수 해양방류 결정에 대해 즉각 철회 규탄 성명서를 발표했다.

성명서 발표는 고흥 녹동항 바다정원에서 진행됐으며 고흥군의회, 고흥군수협, 나로도수협, 수산직능단체 등 유관기관에서도 함께 동참해 강력규탄의 뜻을 모았다.

군에 따르면 방사능 오염수 물질은 전 세계의 안전을 위협하고 해류를 타고 우리나라 연안 해역의 안전에 심각한 위협과 해양환경 생태계에 심각한 문제를 발생시킬 것이라고 밝혔다.

송귀근 고흥군수는 “우리군은 천혜의 해양자원을 보유하고 있는 리아시스 해역으로 김, 미역, 어패류 양식 최적지 청정지역에 원전 오염수 도달 시 어업인들의 막대한 피해가 예상된다”고 말하고 “세계가 보존해야할 미래 어족자원의 보고인 바다에 방사능 오염수를 방류하는 것은 인류에 대한 죄악이자 범죄행위로 정부와 협력, 국민의 건강과 안전한 수산물을 지키기 위해 강력히 대처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