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 벚꽃 상춘객 대비 전면 통제 총력전
상태바
영암군, 벚꽃 상춘객 대비 전면 통제 총력전
  • 박종갑 기자
  • 승인 2021.0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왕인박사유적지 일원 주정차 교통통제 및 관광지 방역 행정력 집중
영암군, 벚꽃 상춘객 대비 전면 통제 총력전
[투데이광주전남] 박종갑 기자 = 영암군은 지난 27일부터 다음 달 18일까지 23일간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상춘객 대비 6개반 11개팀의 종합대책반을 편성하고 교통 통제, 노점상 단속, 코로나 19 방역 등 연인원 1천 5백여명을 투입해 관광지 특별 방역 활동에 모든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군은 100리 벚꽃길을 찾은 상춘객을 대상으로 드라이브 스루 방식으로 꽃길을 통과할 수 있도록 홍보하고 왕인박사유적지 일원 주차장 폐쇄와 주정차 금지 등 교통 통제를 실시하는 한편 관광지 방역을 위해 6천만원의 국비를 확보 38명의 전담 요원 운영으로 마스크 바르게 쓰기 등 관광객 생활 방역 수칙 지도, 관광지 방역 등 특별 방역 체제를 가동하고 있다.

또한 노점상 단속, 환경미화, 시설물관리 등 대책반을 구성해 안전하고 깨끗한‘관광 영암’환경 조성에도 노력을 기울이고 있으며 안전·경비요원과 통제요원 배치, 방역 차량 운행과 안전사고에 대비한 보험 가입, 상습 정체 구간의 라바콘 설치, 입간판 및 현수막 설치 등 다양한 방법을 총동원해 관광지 방역에 총력전을 펼치고 있다.

전동평 영암군수는“상춘객 대비 철저한 방역 활동으로 코로나 19로부터 군민의 건강과 안전을 확보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주시기 바란다”고 당부하며 “다음 달 1일부터 16일까지 개최되는 온라인 영암왕인문화축제는 집에서 가족들과 함께 축제홈페이지와 유튜브를 통해서 즐겨주실 것”을 요청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