옷걸이 철사로 아내 손발 묶고 감금, 흉기 협박까지…30대 벌금형
상태바
옷걸이 철사로 아내 손발 묶고 감금, 흉기 협박까지…30대 벌금형
  • [투데이광주전남] 미디어뉴스팀
  • 승인 2021.03.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News1 김일환 디자이너

[투데이광주전남] 미디어뉴스팀 = 옷걸이 철사를 이용해 아내의 손발을 묶고 흉기로 협박까지 한 30대 남성이 벌금형에 처해졌다.

인천지법 형사12단독 강산아 판사는 특수협박 및 감금 혐의로 기소된 A씨(38)에게 벌금 1500만원을 선고했다고 27일 밝혔다.

A씨는 지난 2019년 8월15일 오전 1시께 인천시 부평구 주거지에서 옷걸이를 해체해 만든 철사로 아내 B씨(36)의 손발을 묶은 뒤 감금하고, 흉기를 들고 다가가 협박을 한 혐의로 기소됐다.

A씨는 이날 B씨와 말다툼을 하다가 화가 나 범행을 한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이후 2020년 12월21일 오전 1시35분께 인천시 계양구에서 부평구까지 약 6km구간을 혈중알코올농도 0.105% 만취상태로 승용차를 운전한 혐의로도 기소됐다.

재판부는 "2019년 가정보호처분을 받고 음주운전으로 1회 벌금형 처벌을 받은 전력이 있음에도 각 범행을 했다"면서 "다만 특수협박, 감금 범행은 피고인이 배우자와 다투다가 우발적으로 범행을 한 것으로 보이고, 협박 시간이나 정도가 중하지 않으며, 피해자가 피고인에 대한 선처를 탄원하고 있는 점 등에 비춰 형을 정했다"고 판시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