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이개호,"호남권선대위 주동식 후보사퇴"촉구
상태바
민주당 이개호,"호남권선대위 주동식 후보사퇴"촉구
  • 서상민 기자
  • 승인 2020.04.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막말 퍼레이드로 5.18민주화운동을 폄하하고 호남인의 자긍심 무너뜨려-
- 망언에 대해 즉시 사과하고 국회의원 후보 사퇴해야 -
- 함량 미달 후보자 공천한 미래통합당 준엄한 심판받을 것-

21대 총선 더불어민주당 호남권 선거대책위원회 이개호 상임선대위원장이 광주 서구갑 미래통합당 주동식 후보의 망언을 규탄하고 즉시 후보사퇴를 촉구했다.

이어 주 후보는 지난 8일 TV 연설을 통해 “광주는 생산 대신 제사에 매달리는 도시”라며 5.18 민주화운동을 폄하하고 모욕하였을 뿐 만 아니라, 문재인 대통령을 “시진핑의 지시를 받는 남한 총독인지 의문”이라며 전국 최고 지지율을 통해 문재인 정부를 탄생시킨 호남인의 자존심까지 무너뜨렸다고 말했다.

이개호 위원장은 성명서를 통해 이러한 망언이“제1야당 국회의원 후보, 그것도 광주시민을 대표하는 국회의원이 되겠다는 인물의 입에서 나왔다는 것에 개탄을 금할 수 없다”며 사과와 함께 즉각 국회의원 후보를 사퇴할 것을 요구했다.

특히 5.18 정신과 민주화의 성지 광주를 모욕하는 발언을 서슴지 않은 사람을 국회의원 후보로 공천한 미래통합당에도 공개 사과와 함께 주동식 후보의 즉각 제명을 요구했다.

그러면서 다산 정약용은‘아언각비’를 통해 ‘어려운 시대를 바로잡기 위해서는 말부터 바로 잡아야 한다’는 교훈을 남겨주었다”며 “ 말을 바로잡기 위해 가장 앞장서야 할 사람이 국회의원 후보자 임에도 막말을 한 김대호, 차명진, 주동식 후보자 같은 함량 미달의 후보자들을 공천한 미래통합당은 국민들의 준엄한 심판을 받을 것”이라고 경고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