뽕따러 가세, 광주 찾은 송가인 "대박"
상태바
뽕따러 가세, 광주 찾은 송가인 "대박"
  • 김진원 기자
  • 승인 2019.0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TV 조선 '뽕따러 가세' 첫 방송, 광주 찾은 송가인 "대박"

미스트롯 우승자 가수 송가인이 첫 단독 예능프로그램 ‘뽕 따러 가세’ 첫 회, 광주를 찾아 대박을 터뜨렸다.

18일 오후 10시 첫 방송 된 TV조선 새 예능프로그램 ‘송가인이 간다- 뽕 따러 가세’(이하 ‘뽕 따러 가세’)는 송가인이 첫 여행지 광주를 방문했다.

송가인은 이날 오전 5시부터 광주 양동시장 등 광주 곳곳을 찾아 쉴새 없이 노래하며 팬들을 위한 서비스를 보여주며 오디션 프로그램 ‘미스트롯’ 우승자다운 면모를 자랑했다.

송가인의 첫 번째 무대는 그가 학창시절을 보낸 제2의 고향 ‘광주’였다.

송가인은 남극에서 대원들이 보낸 사연을 본 후 감동해 이른 아침 잠긴 목에도 신청곡 ‘당돌한 여자’를 구성지게 뽑아냈다.

송가인은 이날 남진·장윤정의 ‘당신이 좋아’, 이미자의 ‘동백아가씨’, 김범수의 ‘보고싶다’를 부르는 등 다양한 장르를 넘나들며 팬들을 만났다.

늦은 저녁에도 송가인은 광주 전통시장을 찾아 시민들의 신청곡을 부르며 팬서비스를 이어갔다.

송가인은 이날 무려 15곡이 넘는 노래를 끊임없이 불러주며 민요나 트로트뿐만 아니라 발라드와 댄스곡까지 노래하나 만큼은 타고난 송가인의 매력을 볼 수 있는 방송이었다.

방송을 본 누리꾼들은 “시청자들은 호강하지만 가수는 성대가 생명인데, 목 관리 신경 써야 겠다”, “너무 많이 노래를 시키는 모습이 안쓰럽다”, “방송이 아니라 콘서트 수준”, “송가인씨 목이 너무 걱정된다”, “교통사고로 몸 상태도 안 좋을 텐데 쉬엄쉬엄해라”, “송가인 화이팅” 등의 반응을 보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