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의융합교육원, 광주학생과학발명품경진대회 결과 발표
상태바
창의융합교육원, 광주학생과학발명품경진대회 결과 발표
  • 김용범 기자
  • 승인 2019.06.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출품작 177점 중 60작품 수상, 금상
16점은 광주 대표로 전국대회 출품

광주광역시창의융합교육원이 25일 제33회 광주광역시 학생과학발명품경진대회를 결과를 발표했다.

창의융합교육원, 광주학생과학발명품경진대회 [사진=창의융합교육원]
창의융합교육원, 광주학생과학발명품경진대회 [사진=창의융합교육원]

이번 대회 출품작 177점 중 예선과 본선을 거쳐 최종적으로 금상 16점, 은상 20점, 동상 24점 등 60점의 작품이 교육감상을 수상했다. 우수학교로는 도산초등학교, 봉선중학교, 광주자연과학고등학교가 선정됐다.

입상 작품 중 금상 16점은 오는 9월10일 국립중앙과학관에서 개최되는 제41회 전국학생과학발명품경진대회에 광주시교육청 대표작으로 출품돼 전국 학생들의 창작품과 겨루게 된다.

학생과학발명품경진대회는 광주시교육청 초·중·고 학생들에게 창의적인 아이디어를 구체화하는 과정을 통해 과학적 문제해결능력을 배양하고 발명활동을 장려하기 위한 과학경진대회다.

4월22일 예선 접수를 시작으로 4월29일부터 5월2일까지 예선 서면심사를 진행했고 5월 21일부터 24일까지 본선 서류 접수를 실시했다. 6월 4~7일 검색 심사를 거쳐 6월 10~13일 본선 서면심사와 6월21일 본선 1대1 발표심사를 진행했다.

창의융합교육원 최숙 원장은 “주변의 불편함을 그냥 지나치지 않고, 작은 아이디어에서 시작해 꾸준한 탐구와 열정으로 과학적 창작 결과물로 이어지는 과학발명활동은 4차 산업혁명시대를 이끌어갈 창의융합형 인재를 키우는 미래 교육의 핵심”이라며 발명활동에 대한 중요성을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