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가 기증 이건희 소장품 특별전’, 방역 상황 현장 점검
상태바
‘국가 기증 이건희 소장품 특별전’, 방역 상황 현장 점검
  • 김길삼 기자
  • 승인 2021.0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민이 안전하게 관람할 수 있도록 철저한 방역 당부
문화체육관광부
[투데이광주전남] 김길삼 기자 = 문화체육관광부 황희 장관은 7월 20일 국립중앙박물관과 국립현대미술관을 방문해 관람객들이 안전하게 전시를 관람할 수 있도록 방역 현장을 점검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황희 장관은 직접 손 소독과 체온 확인, 정보 무늬 입력 등 박물관·미술관 방역 상황을 살펴봤다.

특히 국민의 관심이 높은 ‘국가 기증 이건희 기증품 특별전’ 개막을 앞두고 관람객이 늘어날 것에 대비해 철저한 방역수칙 준수로 안전한 관람을 지원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또한 수도권의 사회적 거리두기 단계가 강화됨에 따라 관람객들이 불편하지 않게 사전 예약제 등을 잘 운영할 수 있도록 직원들에게 철저하면서도 친절한 대응을 주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