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군, 조생양파 수급안정 위한 시장격리 실시
상태바
무안군, 조생양파 수급안정 위한 시장격리 실시
  • 박종갑 기자
  • 승인 2021.0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산물 가격 안정을 통한 농가 소득 보전
무안군, 조생양파 수급안정 위한 시장격리 실시
[투데이광주전남] 박종갑 기자 = 무안군은 양파값 급락으로 인한 농가 손실을 방지하고자 7,000톤 규모의 조생양파 시장격리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농림축산식품부는 지난 26일 전남도, 무안군, 농협, 의무자조금단체가 참여한 가운데 긴급회의를 열어 양파 7,000톤 시장 격리를 결정하고 양파수매 저장·관리비 지원금으로 5억 2500만원을 투입하기로 결정했다.

이번 격리조치는 5월 초 조생양파 출하량이 증가한 반면 6월 중순 이후 출하되는 중만생종은 재배 면적이 감소해 생산량이 줄어들 것으로 예상되어 조생종 양파 출하를 중만생종 양파 출하 시기 이후로 연기하는 것을 내용으로 한다.

수매는 오는 6일부터 25일까지 실시하며 수매물량은 수매일로부터 50일 이후에 출하된다.

군은 톤당 75,000원을 저장 및 관리비로 수매농협·농가에 보전 지원하고 도매가격 수급상황 등에 따라 수매와 출하를 탄력적으로 운영할 방침이다.

김산 군수는 “양파 농가들이 농산물 가격 하락 걱정 없이 농사에 전념할 수 있도록 관계기관과 긴밀한 협조체계를 구축해 양파 가격을 안정시켜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