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례군, 행정안전부-전남도 연계 수해 현장점검 실시
상태바
구례군, 행정안전부-전남도 연계 수해 현장점검 실시
  • 김광길 기자
  • 승인 2021.0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난안전 특교세 70억원 지원 건의
구례군, 행정안전부-전남도 연계 수해 현장점검 실시
[투데이광주전남] 김광길 기자 = 구례군은 수해복구 현장을 방문한 행정안전부 최복수 재난안전실장에게 재난안전 특별교부세 70억원 지원을 건의했다고 밝혔다.

4일 행정안전부와 전남도, 구례군은 합동으로 임시조립주택단지, 마산면 냉천과 광평마을 등 수해 현장을 방문해 주요 복구사업의 추진상황을 점검했다.

이날 현장점검에서 김순호 군수는 “지구단위 종합복구 사업 추진 등 수해 복구에 막대한 예산이 투입되어 군의 재정이 더욱 어려워지고 있다”며 지난 해 집중호우로 인해 서시천 하류에 누적된 퇴적토의 준설사업 등 재난예방을 위한 4건의 사업에 필요한 70억원을 특별교부세로 지원해줄 것을 건의했다.

이어 3개 기관은 임시조립주택 이주단지를 찾아 주민들의 불편사항 등을 경청하고 집중호우 대비 누수 및 배수시설 등을 점검했다.

뒤이어 찾은 지구단위 종합복구 사업 현장에서는 금년도 우기 대비 복구 사업장의 관리감독 및 추진상황을 점검하고 주민 불편사항과 사업추진의 애로사항 등을 점검했다.

행정안전부와 도는 대규모 추진사업인 만큼 금년도 우기를 대비해 사업장을 철저히 관리하고 사업의 조기 준공을 통해 피해 재발 방지와 주민들의 불편 최소화를 위해 노력해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