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산구, 음주·무면허·뺑소니 운전자 붙잡은 시민들 표창
상태바
광산구, 음주·무면허·뺑소니 운전자 붙잡은 시민들 표창
  • 최한승 기자
  • 승인 2021.05.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체회의서 의로운 시민상 수여
광산구, 음주·무면허·뺑소니 운전자 붙잡은 시민들 표창
[투데이광주전남] 최한승 기자 = 광주 광산구는 3일 추돌사고를 낸 뒤 도망친 무면허 음주 운전자를 추격해 경찰에 인계한 시민들에게 ‘의로운 시민상’을 수여했다.

광산구는 이날 오전 구청 7층 윤상원홀에서 열린 전체회의를 통해 천우산업 조준엽이사, 플리즈 광산지사 표다권대표와 김길록, 최귀복, 박재원, 김시원직원 등 6명에게 ‘의로운 시민상’을 시상했다.

이들은 지난달 20일 오후 10시경 광산구 월곡동 주택가에 주차된 차 3대를 잇달아 들이박고 후속 조치 없이 달아난 외국인 운전자를 검거, 경찰에 인계했다.

당시 외국 국적의 20대 남성인 운전자는 운전면허 없이 면허 취소에 해당하는 혈중알코올 농도 0.160%상태에서 차를 몰다가 사고를 냈다.

이를 발견한 시민들은 300m가량의 거리를 추격해 골목을 우회해 도주로를 차단한 후 무면허 뺑소니 음주 운전자를 저지, 경찰이 도착할 때까지 붙들고 있었다.

김삼호 광산구청장은 “2차 피해를 막기 위해 망설임 없는 용기와 실천의 아름다움을 보여준 분들께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