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로나19] "앞으로 3주간 현행 거리두기ㆍ5인 이상 모임금지 유지한다"
상태바
[코로나19] "앞으로 3주간 현행 거리두기ㆍ5인 이상 모임금지 유지한다"
  • 김길삼 기자
  • 승인 2021.0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투데이광주전남] 김길삼 기자 = 코로나19 방역당국은 "앞으로 3주간 현행 거리두기 단계와 5인 이상 모임금지는 유지된다"고 밝혔다.

9일 정세균 국무총리는 "정부는 기존 거리두기 단계와 5인 이상 모임금지는 유지하되, 방역의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해 앞으로 3주간 강도 높게 이행하겠다"고 밝혔다.

정 총리는 이날 오전 정부서울청사에서 주재한 코로나19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 회의 모두발언에서 이같이 말했다.

이어 "노래연습장, 헬스장, 식당·카페 등의 영업시간은 현행대로 유지하되, 감염확산 상황에 따라 필요하면 언제라도 밤 9시까지로 제한하는 방안을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또 "수도권과 부산 지역의 유흥시설에 대해서는 거리두기 2단계에서 정한 원칙대로 집합을 금지한다"고 덧 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