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순군, 올해도 ‘희망근로 일자리 사업’ 적극 추진
상태바
화순군, 올해도 ‘희망근로 일자리 사업’ 적극 추진
  • 신재현 기자
  • 승인 2021.0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2개 사업 추진, 참여자 215명 모집.12일부터 14일까지 신청·접수
화순군, 올해도 ‘희망근로 일자리 사업’ 적극 추진
[투데이광주전남] 신재현 기자 = 화순군이 올해도 코로나19로 장기화로 초래된 경제 위기와 일자리 감소 등에 대응하기 위해 공공 일자리를 제공하는 ‘희망근로 지원 사업’을 적극적으로 추진한다.

화순군은 국비 9억2600만원을 확보해 총사업비 10억2900만원이 투입, 희망근로 지원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국비 확보 규모는 전남 지자체 중 3번째로 많고 군 단위 지자체 중에서는 가장 크다.

군은 올해 32개 희망근로 지원 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며 참여자 215명을 모집한다.

코로나19 백신 접종 행정지원 인력 13명은 이미 희망근로 지원 사업으로 선발했다.

신청 자격은 만 18세 이상 64세 이하 근로 능력이 있는 화순 주민으로 가구 소득이 기준 중위소득의 65% 이하이면서 재산이 3억원 미만이어야 한다.

오는 12일부터 14일까지 3일간 주소지 읍·면 행정복지센터에 신청하면 된다.

희망근로 지원 사업은 지난해 신설된 국비 지원 사업으로 취업 취약계층에 코로나19 방역 분야 중심의 일자리 사업이다.

화순군 관계자는 “일자리 사업이 코로나19 장기화가 초래한 경제 침체, 일자리 감소 등으로 더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취약계층에게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이 사업을 통해 공공건물, 경로당, 터미널, 학교 등 공공장소까지 철저하게 생활 방역을 추진해 코로나19로부터 안전한 화순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