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안군, ‘주민 불편 해소’ 오룡지구 환경 정비 나서
상태바
무안군, ‘주민 불편 해소’ 오룡지구 환경 정비 나서
  • 박종갑 기자
  • 승인 2021.03.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룡지구 시가지 유지관리 업무 시작
무안군, ‘주민 불편 해소’ 오룡지구 환경 정비 나서
[투데이광주전남] 박종갑 기자 = 무안군은 주민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오룡지구 시가지 유지관리 근로자 선발을 마치고 본격적인 봄맞이 환경 정비에 나선다고 밝혔다.

군은 공공시설물 파손 등을 빠르게 확인해 대응하고 민원이 발생하기 전에 선제적 조치를 함으로써 주민들의 불편함이 없도록 할 방침이다.

이번에 선발된 근로자들은 공공시설물 잡초 제거, 불법현수막 정비 등의 업무를 수행하며 오룡지구는 그동안 중심가를 점령해 운전자와 보행자의 시야를 방해하던 불법현수막 정비에 속도가 더해져 한층 쾌적하고 정돈된 도시로 탈바꿈 할 것으로 기대된다.

군 관계자는 “시가지 유지관리를 통해 군민들에게 쾌적하고 깨끗한 환경을 제공하고 오룡지구를 사계절 활력 넘치는 도시로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