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창군, 소하천 재해복구 사업 본격 추진
상태바
고창군, 소하천 재해복구 사업 본격 추진
  • 김길삼 기자
  • 승인 2021.02.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창군, 소하천 재해복구 사업 본격 추진
[투데이광주전남] 김길삼 기자 = 고창군이 여름 집중호우 피해에 따른 소하천 재해복구 사업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군은 소하천 재해복구 대상지 10개소에 국·도비 43억원을 투입해 우기철 전 사업을 마무리 하고 자연재해로부터 안전한 고창군을 만들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군은 지난해 8월 초 집중호우 피해가 발생함에 따라 소규모 피해에 대해 지속적으로 응급복구를 추진해왔다.

상대적으로 피해가 커서 기능복구 사업으로 추진하는 소하천 9건에 대해 이달부터 본격 착공해 영농기 이전에 모두 마무리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또 대규모 사업으로 추진하는 성송면 무송리 일원의 송산소하천은 4월까지 실시설계를 완료하고 5월부터 주요 피해구간은 신속복구해 올해까지 전체사업을 완료할 예정이다.

고창군청 김재관 재난안전과장은 “재해복구사업을 신속하고 정확하게 추진해 지역주민들의 생명과 재산을 보호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