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시청광장 임시선별검사소 연장 운영
상태바
광주시, 시청광장 임시선별검사소 연장 운영
  • 김홍열 기자
  • 승인 2021.0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무증상자 조기 발견 및 지역 내 감염확산 차단
광주광역시청

[투데이광주전남] 김홍열 기자 = 광주광역시는 현재 시청광장 야외음악당에서 운영 중인 임시선별검사소를 설 특별방역대책과 연계해 다음달 13일까지 연장 운영한다.

이번 연장 조치는 코로나19 무증상자를 조기에 발견하고 지역 내 감염 확산 차단과 함께 신속한 진단검사 체계를 유지하기 위해 결정됐다.

시는 익명, 무료검사 등 장벽을 낮춰 지역 내 확산의 고리를 끊어내기 위해 지난달 27일부터 시청광장에 임시선별검사소를 설치해 운영하고 있다.

1월19일 기준 임시선별검사소를 통해 총 6335명에 대한 검사를 진행해 숨은 감염자인 23명의 확진자를 조기 발견했다.

시청광장 임시선별검사소는 주말과 휴일을 포함해 매일 오전 9시부터 오후6시까지 운영한다.

그 결과 행정안전부는 광주시에서 자발적으로 꾸린 임시선별검사소 운영 성과를 인정하고 특별교부세 2억원의 인센티브를 부여했다.

박향 시 복지건강국장은 “최근 코로나19 확진자 수가 안정세에 있으나 더욱 확실하게 감염의 고리를 끊어내기 위한 노력이 필요하다”며 “선제적 검사로 무증상 감염자를 조기에 찾아내고 가족 간 감염 전파를 차단하기 위해 시민들의 자발적인 검사 참여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