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시, 종교계에 코로나19 지역사회 전파차단 협조 요청
상태바
목포시, 종교계에 코로나19 지역사회 전파차단 협조 요청
  • 박종갑 기자
  • 승인 2020.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종교계 관계자와 간담회 갖고 1.5단계 방역수칙 준수 등 요청
목포시, 종교계에 코로나19 지역사회 전파차단 협조 요청
[투데이광주전남] 박종갑 기자 = 목포시가 지난 19일 지역 종교계 관계자와 간담회를 갖고 코로나19의 지역사회 전파 차단에 협조를 요청했다.

이 날 시청에서 열린 간담회에는 목포시 종교계를 대표하는 관계자들이 참석했으며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 격상에 따른 종교시설 방역지침 변동 사항 안내 등 감염병 확산 방지 대응 방안이 논의됐다.

시는 그간 종교단체의 협조에 감사하며 앞으로도 열체크, 손소독제 비치, 좌석 띄어 앉기, 마스크 착용 등 기본 방역수칙을 준수하고 달라진 거리두기 수칙에 따라 정규예배 등 좌석수의 30% 이내 참여로 인원을 제한하고 모임이나 식사는 금지할 것을 당부했다.

시에서는 연이은 확진자 발생 중 감염경로가 확인되지 않은 경우가 있어 n차 감염이 우려되는 상황임을 강조하며 방역수칙을 적극 준수해줄 것을 거듭 호소했다.

이 날 간담회에 참석한 종교지도자들은 코로나19의 지역사회 전파 차단을 위한 정부와 시의 방침에 적극 동참하기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