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체육중 이창한, 복싱 주니어 국가대표 선발
상태바
광주체육중 이창한, 복싱 주니어 국가대표 선발
  • 김길삼 기자
  • 승인 2020.11.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체육중 이창한, 복싱 주니어 국가대표 선발
[투데이광주전남] 김길삼 기자 = 광주체육중학교 이창한 선수가 이달 15~19일 충남 청양 다목적체육관에서 열린 2021년 ‘Youth 및 Junior 복싱 국가대표 선발대회’ -48kg급에서 금메달을 획득해 주니어 국가대표로 선발됐다.

광주체육중 이창한은 2학년 때 이미 전국소년체전에서 은메달을 차지했던 재목이다.

이창한은 준결승에서 조병선을 맞서 빠른 스피드와 노련한 경기운영으로 5:0으로 승리했다.

결승에서는 박동욱을 상대로 빠른 스텝을 바탕으로 한 크로스 공격으로 5:0 심판 전원 일치 판정승을 거두며 금메달을 획득했다.

이창한 선수는 “올해 코로나19로 인해 시합을 못 뛰었고 훈련량도 부족했는데 주니어 국가대표로 선발되어 기쁘다”며 “더 열심히 운동해서 복싱 국가대표가 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김제안 교장은 “코로나 19로 운동시간과 운동량이 부족한 상황에서 주니어 국가대표로 선발돼 자랑스럽고 우리나라 복싱을 대표할 수 있는 재목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더욱 더 열심히 운동에 전념했으면 좋겠다”고 격려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