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한우' 전국한우능력평가대회 ‘대통령상’ 수상 쾌거
상태바
'영암한우' 전국한우능력평가대회 ‘대통령상’ 수상 쾌거
  • 박종갑 기자
  • 승인 2020.10.16 15: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통령상 포함 3농가 수상, 역대 최고의 수상실적, 명실상부 전국 최고 브랜드 도약
영암한우 전국한우능력평가대회 ‘대통령상’ 수상 [사진=영암군]

[투데이광주전남] 박종갑 기자 = 영암군은 지난 14일 국내 최대의 고급육 경진대회인 전국한우능력평가대회에서 영암매력한우 태호축산 김용복 대표가 영예의‘대통령상’을 수상한 것을 비롯해, 푸른농장 서승민 대표가 ‘종축개량협회장상’ 연소목장 김용우 대표가 ‘농촌진흥청장상’을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다고 밝혔다.

충북 음성축산물공판장에서 열린 제23회 전국한우능력평가대회에는 전국 255농가가 참여했으며 외모심사, 도축, 최종평가 순으로 대회가 치러졌다.

이번 대회결과 영암군은 7농가가 출품해 3농가가 수상했다.

대통령상을 수상한 태호축산 김용복 대표 출품한우는 도축체중 569kg으로 6천 2백만원에 낙찰됐다.

1kg당 11만원 꼴로 일반 한우 경매가에 4배가 넘는 가격이다.

영암매력한우는 매년 개최되는 전국한우능력평가대회에서 대통령상 1회 국무총리상 1회, 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 1회, 축산물품질평가원상 2회 등을 수상해 품질로서 이미 인정받아 왔으며 이번 대회에서 최고의 수상실적을 거두며 명실상부 전국 최고의 한우브랜드로 발돋움했다.

영암군 관계자는 “우량암소와 송아지를 생산·발굴하기 위해 올해부터 3년간 12억원을 지원하는 한우 송아지브랜드 사업과, 혈통관리를 위한 인공수정 정액대, 혈통분석지원, 한우등록 지원사업, 한우농가의 고급육 생산의욕 고취를 위한 고급육 생산장려금, 엘리트카우 생산 장려금 등 다양한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온 결실을 맺은 것으로 분석된다”며 “군에서도 안정적인 고급육 생산기반 구축과 판로망 확대를 통해 영암 한우농가의 소득증대와 경쟁력 확보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