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양군, 추석연휴 비상의료체계 가동 … 의료공백 최소화
상태바
담양군, 추석연휴 비상의료체계 가동 … 의료공백 최소화
  • 박주하 기자
  • 승인 2020.09.28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응급진료·감염병 대응 위해 당직의료기관, 휴일 지킴이 약국 등 운영

[투데이광주전남] 박주하 기자 = 담양군(군수 최형식)은 추석 연휴기간(9월 30일~10월 4일) 군민의 의료기관 및 약국 이용불편 해소를 위해 응급실, 당직의료기관과 약국을 지정하고 보건소 응급진료상황실을 운영하는 등 비상진료대책을 추진한다.

28일 군에 따르면 추석 연휴 중에는 24시간 응급진료가 가능한 지역응급의료센터 담양사랑병원을 비롯한 지역 내 병·의원 11개소가 운영되며 휴일 지킴이 약국 11개소도 문을 연다.

담양군보건소에 마련된 선별진료소 [사진=담양군]
담양군보건소에 마련된 선별진료소 [사진=담양군]

공공보건기관인 군 보건소는 의료공백 최소화 및 공공의료서비스 제공을 위해 연휴 5일간 오전 9시~오후 6시까지 일반진료 및 코로나19 선별진료소 운영으로 전 직원 비상체제를 유지한다.

추석 연휴기간 동안 운영하는 의료기관 및 약국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담양군청·보건소 홈페이지, 응급의료정보제공서비스 안내시스템(응급의료포털 E-gen)과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e-gen)을 통해 제공받을 수 있다.

군 관계자는 “추석연휴 기간 동안 군민 의료 불편을 최소화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시기인 만큼 이번 명절은 이동과 모임을 자제해 건강한 추석을 보내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