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코로나19 첫 사망자 발생
상태바
순천시, 코로나19 첫 사망자 발생
  • 정경택 기자
  • 승인 2020.09.28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우즈베키스탄 입국자 1명 추가 발생, 확진자 총70명으로
순천시청
[투데이광주전남] 정경택 기자 = 순천시에서 코로나 19로 확진받고 치료받던 80대 남성이 지난 26일 사망했다.

전남에서도 확진자 169명 중 처음으로 사망한 사례다.

순천시에 따르면 사망 남성은 지난 8월 28일 확진판정을 받고 조선대병원 중환자실에서 치료받던 중 9월 22일부터 폐손상 등 증상이 악화되어 26일 오후 사망했다.

이 남성는 고혈압과 당뇨병 등 기저질환을 앓고 있었으며 서울지역 확진자와 접촉해 진단 검사를 받은 사례이다.

또한 우즈베키스탄에서 입국한 유학생 1명도 지난 26일 확진판정을 받아, 순천시 누적 확진자는 70명이며 이중 58명은 완치 후 퇴원했고 11명은 치료중이며 1명이 사망했다.

순천시는 8월 29일 이후부터 지역사회 신규감염원에 따른 확진자는 발생하지 않고 있다.

순천시 보건소 관계자는 이번 추석 연휴기간이 방역의 최대 고비로 보고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고향방문과 타 지역 이동을 자제를 부탁하면서 마스크착용과 적극적인 사회적 거리두기 참여와 실천을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