담양군, 올해 정부합동평가 전남도내 군단위 ‘1위’ 쾌거
상태바
담양군, 올해 정부합동평가 전남도내 군단위 ‘1위’ 쾌거
  • 박주하 기자
  • 승인 2020.09.25 17: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재정 인센티브 1억원, 포상금 1500만원 확보

[투데이광주전남] 박주하 기자 = 담양군(군수 최형식)은 2020년(’19년 실적) 지방자치단체 합동평가에서 전라남도 22개 시․군 중 4위, 군단위로는 가장 우수한 성적을 거둬 1억원의 재정 인센티브와 1500만원의 포상금을 받게 됐다고 25일 밝혔다.

이는 작년대비 순위가 3단계 상승한 결과로 담양군은 행정 전 분야에서 고루 우수한 성적을 거뒀으며, 특히 보건위생과 환경・산림, 사회복지, 지역개발 분야에서 높은 점수를 받아 일관성 있는 지속가능한 생태도시정책의 추진 성과를 다시 한 번 입증했다.

담양군청 청사전경 [사진=담양군]
담양군청 청사전경 [사진=담양군]

‘정부합동평가’는 행정안전부 주관으로 전국 16개 시‧도에서 지난해 수행한 국가위임사무와 국고보조사업, 국가 주요시책 사업 등을 평가한 것이다.

이에 전남도는 정부합동평가에 대한 시군의 관심도 제고와 실적향상을 위해 5대 국정목표, 100대 국정과제, 122개 세부지표를 선정, 정부시책에 기여한 실적을 매년 종합평가해 시상과 함께 인센티브를 제공하고 있다.

최형식 군수는 “정부합동평가는 행정 전 분야에 걸쳐 업무수행 성과를 가늠하는 공신력 있는 평가로, 담양이 우수한 성적을 거둔 것은 군민의 복리증진과 군정발전을 위해 전 공직자가 최선을 다한 결과”라며 “확보한 재정 인센티브는 코로나로 침체된 지역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는데 쓰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