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산림조합, 벌초도우미 서비스 50% 감면 추진
상태바
순천시산림조합, 벌초도우미 서비스 50% 감면 추진
  • 정경택 기자
  • 승인 2020.09.15 21: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확산예방, 출향민 대상 추석명절 이동 최소화를 위해
순천시산림조합, 벌초도우미 서비스 50% 감면 추진
[투데이광주전남] 정경택 기자 = 순천시와 순천산림조합은 추석연휴 고향방문 자제 움직임 속에서 ‘벌초도우미’ 서비스에 적극 나서고 있다.

그동안 산림조합에서는 벌초대행 기본가격은 1기당 평균 8만원에 벌초대행을 해왔으나, 코로나19 지역 확산예방 차원에서 성묘객들의 이동을 최소화 하기 위해 11일부터 신청하는 벌초도우미 서비스 요금을 50% 감면해 제공한다.

감면 대상자는 순천에 주소를 두지 않은 출향민에 한하며 신청은 순천시 산림조합 전화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를 통해 벌초 대행 서비스를 신청할 수 있다.

순천시 관계자는 “벌초대행 신청건수가 9월 10일까지 200여건 이상 접수된 상태로 지난해 보다 2배 이상 늘었다”고 말하며 “우리 조상님을 모시는 마음으로 정성스레 벌초하고 있으니 안심하고 벌초 도우미 서비스를 이용해 주시고 모두 함께 코로나19 확산방지에 협조해 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