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 대한적십자사 안전강사봉사회, 신안군에 붙이는 체온계 기부
상태바
광주전남 대한적십자사 안전강사봉사회, 신안군에 붙이는 체온계 기부
  • 정현동 기자
  • 승인 2020.09.14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감염 예방을 위한 붙이는 체온계 1만6000매 기부
광주전남 대한적십자사 안전강사봉사회는 신안군에 붙이는 체온계를 기부했다. [신안군 제공]

[투데이광주전남] 정현동 기자 = 신안군은 지난 10일 대한적십자사 광주전남지사 안전강사봉사회에서 신안군에 800만원 상당의 붙이는 체온계를 기부했다고 밝혔다.

붙이는 체온계는 피부에 붙여 빠르고 간편한 체온 체크로 발열 징후를 쉽게 파악할 수 있고 코로나19 필수품으로 예방활동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이번에 기부된 물품은 신안군복지재단에 전달되어 65세 이상 독거노인 1,300명에게 지원된다.

박우량 군수는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지역민들을 위한 지원에 깊이 감사드린다”며 “코로나19로부터 군민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도록 끝까지 긴장을 늦추지 않고 방역 및 안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