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시장군수협의회, 민선 7기 후반기 회장에 유근기 곡성군수 선출
상태바
전남시장군수협의회, 민선 7기 후반기 회장에 유근기 곡성군수 선출
  • 박주하 기자
  • 승인 2020.09.13 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선 7기 제8차 정례회 비대면회의로 개최

[투데이광주전남] 박주하 기자 = 전남시장군수협의회(회장 최형식 담양군수)는 지난 11일 민선7기 제8차 정례회를 영상회의로 개최했다.

국내 코로나19 확진자가 급증하자 지역사회 확산 차단과 도민의 안전을 위해 회의 개최를 잠정 연기해 왔으나, 농어촌지역 도시가스 공급확대를 위한 관계법 개정 건의 등 시·군의 당면 현안에 대한 논의가 계속 늦어지게 되자 비대면회의로 회의 방식을 변경해 진행했다.

시장 [사진=담양군]
전남시장군수협의회장인 최형식 담양군수가 영상회의를 통해 민선7기 제8차 정례회를 진행하고 있다. [사진=담양군]

이번 회의는 민선7기 전반기를 정리하고 하반기의 새로운 시작을 준비하는 자리로 그동안의 주요 활동사항에 대한 보고와 함께 시·군의 당면 현안 과제를 함께 논의했다.

또한 민선7기 후반기 전남시장군수 협의회장으로 유근기 곡성군수를 선출했다. 유근기 곡성군수는 민선6기 후반기와 민선7기 전반기 사무총장으로서 지역의 발전과 현안 해결을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여왔다.

협의회장인 최형식 담양군수는 “이번 정례회는 전남시장군수협의회 첫 영상회의라는 점에서 의의를 갖는다”며 “코로나19에 대응해 시·공간적 제약을 벗어나 시장·군수들이 현안을 해결하고 지역의 발전을 위해 중지를 모을 수 있는 방안으로 앞으로 영상회의를 통해 시장군수협의회가 더욱 활성화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덧붙여 “전반기 협의회장직을 맡아 자치분권 확대와 지방의 발전을 위해 혼신을 다했으며, 앞으로도 지역의 상생발전을 위한 시군간 교류협력, 공동 현안사항에 대한 대안 마련 등 지방정부의 자생력 강화를 위해 힘을 보태겠다”고 밝혔다.

한편, 민선7기 제8차 정례회 결과 전남시장군수협의회에서는 전라선 고속철도사업 제4차 국가철도망 구축계획 등 총 11건의 안건에 대해 전국시장군수구청장협의회에 9건을, 전남도에 3건을 건의하고 현안 해결을 위해 공동대응하기로 합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