곡성군, 토란에 달콤함을 입히다
상태바
곡성군, 토란에 달콤함을 입히다
  • 박진영 기자
  • 승인 2020.06.30 02: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곡성토란과 초콜릿아카데미의 만남
▲ 곡성군, 토란에 달콤함을 입히다
[투데이광주전남] 곡성군은 곡성토란의 다양한 상품화를 위해 섬진강기차마을 내 한국초콜릿연구소뮤지엄과 함께 교육을 시작한다.

6. 29. 개강해 7. 30.까지 매주 월요일과 목요일에 총 10회를 추진한다.

관내 창업자 및 거주 청년, 농업인 등을 대상으로 15명을 모집한 이 과정은 짧은 모집기간에도 곡성권, 옥과권 카페 창업자 뿐만 아니라 창업을 앞둔 청년들, 농촌체험휴양마을, 농산물가공을 희망하는 농업인 등의 뜨거운 호응으로 18명이 희망해 모두에게 교육의 기회를 제공하기로 했다.

이 교육은 곡성을 찾는 방문객들에게 장미의 고장 섬진강기차마을에서의 색다른 그리고 품격 있는 체험을 제공하고 곡성 농산물의 다양한 상품을 선보이고자 시작했다.

교육에 참여한 수강생들은 기차마을과 초콜릿연구소뮤지엄을 들어서며 눈이 즐겁고 달콤하고 수준 높은 교육에 즐거워하며 열심히 참여했다.

농업기술센터 조현자 소장은 “이 교육으로 각자의 위치에서 성과를 이룰 수 있도록 교육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