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서구,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장터 개최
상태바
광주 서구,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장터 개최
  • 김홍열 기자
  • 승인 2020.06.02 1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5일 서구청, 서구지역 지역자활센터 2개소, 사회적기업 14개 기업참여
▲ 광주광역시_서구청
[투데이광주전남] 광주시 서구가 오는 5일 서구청 1층 로비에서 코로나19극복을 위한‘서로좋은 자활마켓데이’ 장터를 개최한다.

자활생산품 및 사회적경제 기업생산품 나눔장터로 진행되는 이번 장터는 서구청, 지역자활센터 2개소와 관내 사회적경제 14개 기업 주관으로 오전 9시부터 오후 3시까지 열린다.

이번 장터는 코로나19의 감염확산 여파로 소비위축이 심화되는 등 지역경제가 침체되는 상황에서 취약계층의 일자리와 사회서비스 제공 등 공익사업을 펼치고 있는 사회적 기업, 지역자활사업단 등의 홍보와 제품판매를 돕기 위해 마련됐다.

장터는 자활사업단에서 맞춤형으로 주문 제작하는 수제마스크 제작 판매와 생활용품, 수공예품, 먹거리 등 풍성한 제품들로 구성된다.

또한, 유산균 빵과 음료 등 취·창업 기술교육 및 마을공원을 관리하는 바이오씨앗 협동조합, 중증장애인 직업교육과 일자리를 제공하는 엠마우스 일터 등 14개 사회적경제 기업이 열띤 홍보와 판매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서구청 관계자는 “이번 행사가 자활사업과 사회적경제기업을 지역사회에 홍보함으로써 지역사회와의 활발한 교류 및 소통의 장이 될 것이라 기대한다”며 “긴급재난지원금 카드 및 상생카드 등도 사용 가능하니 시민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