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3회 세계인의 날’ 유니버설문화원 바수무쿨 원장 국무총리상 수상
상태바
‘제13회 세계인의 날’ 유니버설문화원 바수무쿨 원장 국무총리상 수상
  • 이상희 기자
  • 승인 2020.05.23 0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국인주민 지역사회 정착지원 및 사회통합 유공 인정
▲ ‘제13회 세계인의 날’ 유니버설문화원 바수무쿨 원장 국무총리상 수상
[투데이광주] 광주 동구는 ‘제13회 세계인의 날’을 맞아 관내 유니버설문화원 바수무쿨 원장이 외국인주민 지역사회 정착지원 및 사회통합 유공자로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고 밝혔다.

바수무쿨 원장은 1993년 유학생·이주민에 대한 의료통·번역 봉사를 시작으로 95년 서울대학교 유학생 학생회장을 역임하는 등 현재까지 이주민들의 인권향상 및 선주민과 이주민의 소통과 화합을 위한 다양한 활동에 대한 공로를 인정받아 수상하게 됐다.

그 동안 바수무쿨 원장은 난민·유학생·이주노동자·이주여성 등 이주민고충상담·해결로 적응과 정착을 돕고 봉사활동, 후원물품 나누기 등 어려운 선주민을 위한 나눔활동 전개로 지역사회 공동체 형성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펼쳐왔다.

또한 ‘외국인과 함께하는 문화교실’ 개최, 광주 프린지페스티벌 참가 등 선주민과 이주민의 문화교류를 통한 다문화 사회의 이해와 공존을 위한 다양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임택 동구청장은 “제13회 세계인의 날 기념 유니버설 바수무쿨 원장의 국무총리상 수상을 축하드린다”며 “앞으로도 지역주민과 이주민들의 화합과 소통으로 다양한 문화권의 사람들이 서로 이해하고 공존해 나갈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