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 "긴급재난지원금" 지급조정 불가피
상태바
광주시, "긴급재난지원금" 지급조정 불가피
  • 김용범 기자
  • 승인 2020.03.30 2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시가 30일 ‘긴급재난지원금’ 지급관련 광주시 입장을 내고 지난 3월23일 발표했던 ‘긴급생계자금 지원대책’의 일부 조정이 불가피하게 되었다고 밝혔다.

시는 오늘 정부는 긴급재난지원금을 ‘소득 하위 70%까지 1,400만 가구를 대상으로 가구당 인원수별로 1인 40만, 2인 60만, 3인 80만, 4인 이상 100만원 지급하되, 국비와 지방비는 8:2 분담’ 하기로 발표했다면서 “정부에서 긴급재난지원금의 20%를 지방자치단체에서 분담하도록 하고 시행시기도 국회 추경안의 통과 이후로 추진하고 있기 때문에 우리시가 지난 3월23일 발표했던 긴급생계자금 지원대책’의 일부 조정이 불가피하게 되었다”고 설명했다.

이어 “시민들에게 조금이라도 더 도움이 되는 방향으로 3월23일 발표한 우리시 긴급생계비 지원과 정부의 긴급재난지원금이 조화를 이루는 방안을 종합적으로 검토해 가급적 빠른 시간 안에 지원 규모, 신청방법과 절차를 발표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