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암군, 왕인박사유적지 내 “봄기운 물씬” 야생화 식재단지 조성
상태바
영암군, 왕인박사유적지 내 “봄기운 물씬” 야생화 식재단지 조성
  • 영암/이계주 기자
  • 승인 2020.03.26 19: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할미꽃
[투데이광주] 영암군은 봄을 맞아 왕인박사유적지 내에 야생화 식재단지를 조성했다.

군은 야생화 식재로 코로나19 확산으로 불안해하고 있는 지역민의 정서 안정을 이루고 코로나19 상황의 조기종식에 대비, 이후 찾아올 방문객에게 볼거리를 제공하기 위해 할미꽃 3,000본을 지난 23일부터 유적지 주변에 식재했다.

영암군 문화시설사업소 관계자는 “코로나19가 조기에 종식되면 앞으로 지역군민 및 외부 관광객에게 계절별 꽃을 식재해 우리지역을 찾아오는 관광객에게 아름다운 꽃을 만끽할 수 있는 기회와 함께 기념적인 사진촬영 장소로 제공해, 우리지역을 널리 홍보할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