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동평 영암군수 ‘착한 임대료 운동’SNS 릴레이 동참
상태바
전동평 영암군수 ‘착한 임대료 운동’SNS 릴레이 동참
  • 영암/이계주 기자
  • 승인 2020.03.25 2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로 어려운 소상공인에게 큰 힘
▲ 전동평 영암군수 ‘착한 임대료 운동’SNS 릴레이 동참
[투데이광주] 전동평 영암군수가 지난 3월 25일 SNS를 통해 ‘착한 임대료 운동’을 응원하는 릴레이 캠페인에 동참했다.

‘착한 임대료 운동’은 코로나19 여파로 인한 경영난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의 임차료 감면에 동참하자는 취지의 릴레이 운동으로 전국적으로 다수 기관 및 임대인의 참여가 이어지고 있다.

영암군도 ‘착한 임대료 운동’ 참여 독려 외에도 전통시장 사용료 50% 감면, 소상공인 및 중소기업 대출금 이자보전사업 지속 실시, 영암사랑상품권 할인율 10% 확대판매 등 소상공인의 어려움을 함께 극복하기 위한 방안을 찾아 노력하고 있다.

한편 영암군은 코로나19 지역내 확산 방지를 위해 전통시장 및 버스터미널 등 다중이용시설에 대해 고강도의 방역을 실시하고 있으며 군청 구내식당을 3월에서 5월까지 운영 중단과 함께 코로나19 상황종료시까지 매주 수요일 휴무 실시와 ‘나란히 나란히 도민안심식당’ 운영으로 침체된 지역 상권 회복을 위해 앞장서고 있다.

전동평 영암군수는 “이번 캠페인이 코로나 19로 큰 어려움을 겪고 계신 분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기를 바란다” 면서 “영암군에서 착한 임대인 운동 확산으로 이번 코로나 19 위기 극복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