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 아카데미 시상식…'기생충' 최우수 작품상, 각본상, 감독상, 국제영화상 등 4관왕
상태바
2020 아카데미 시상식…'기생충' 최우수 작품상, 각본상, 감독상, 국제영화상 등 4관왕
  • 박종대
  • 승인 2020.02.10 14: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 아카데미 시상식…'기생충' 최우수 작품상, 각본상, 감독상, 국제영화상 4관왕

봉준호 감독의 영화 '기생충'이 제 92회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 2020에서 최우수 작품상을 비롯 '감독상', '국제영화상', '각본상' 등을 차지하며 4관왕에 올랐다.

한국시간 10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LA 돌비극장에서 열린 제 92회 미국 아카데미 시상식에서 총 24개 부문의 수상이 이뤄졌다.

한국 영화 최초로 아카데미 6개 부분 후보에 오른 봉준호 감독의 '기생충'은 최고상인 '최우수 작품상'을 비롯해 '감독상', '국제영화상', '각본상'을 차지하며 4관왕에 올랐다.

'기생충'과 작품상을 겨뤘던 샘 멘데스 감독의 '1917'은 촬영상과 음향효과상, 시각효과상을 수상해 3관왕을 달성했다.

76회 베니스국제영화제 황금사자상을 탔던 '조커'(토드 필립스)는 남우주연상(주연-호아킨 피닉스)과 음악상(음악감독-힐더 구드나도티르)을 수상했다.

이날 2020 아카데미 시상식은 방송인 안현모와 영화평론가 이동진의 사회로 이날 오전 9시 50분부터 TV조선에서 단독 생중계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