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청, 산양삼 불법 판매현장 특별 합동단속
상태바
산림청, 산양삼 불법 판매현장 특별 합동단속
  • 양용숙 기자
  • 승인 2020.01.16 12: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월 16∼23일 유통업체.전통시장.판매장 등을 대상
▲ 산양삼

[투데이광주] 산림청은 설을 맞이해 오는 16일부터 23일까지, 산양삼 불법 판매 근절을 위해 특별 합동단속을 실시한다.

이번 합동단속에는 산양삼 주요 생산.판매 지역을 중심으로 산림청, 한국임업진흥원, 지자체가 합동으로 불법사항을 단속한다.

특히 산양삼 품질검사 합격증 미부착, 중국산 삼, 인삼을 산양삼으로 둔갑시켜 판매하는 행위 등 불법 사항에 대해 특별단속에 나선다.

한편 품질검사를 받지 않고 산양삼을 판매할 시‘임업 및 산촌 진흥촉진에 관한 법률’에 따라 3년 이하의 징역이나 3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하게 된다.

앞으로 산림청은 안전한 먹거리를 위해서 산양삼 생산지에서의 농약 및 화학비료 사용에 대해서도 단속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산림청 관계자는 “특별 관리임산물로 지정된 산양삼을 체계적으로 관리해 국민 건강을 지키고 정직한 생산자가 보호받을 수 있도록 단속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