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일벗은 제네시스 첫 SUV ‘GV80’ 출시…6580만원부터
상태바
베일벗은 제네시스 첫 SUV ‘GV80’ 출시…6580만원부터
  • 박종대
  • 승인 2020.01.15 14: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형 SUV의 품격 한 단계 높여
3.0 디젤 모델, 2.5/3.5 가솔린 모델
제네시스 GV80
제네시스 GV80

현대차 제네시스는 15일 경기도 고양 킨텍스에서 럭셔리 플래그십 SUV GV80의 공식 출시 행사를 갖고 본격 판매에 돌입했다.

제네시스는 지난 4년여 동안 글로벌 시장에서 축적해온 경험과 럭셔리 감성, 최첨단 기술의 완벽한 조화를 바탕으로 기존의 프리미엄 브랜드와는 차별화된 가치를 제공하는 대형 럭셔리 SUV를 목표로 GV80를 개발했다.

이날 행사에서 이원희 사장은 인사말을 통해 “제네시스는 오늘 출시하는 GV80에 기존 SUV와 차별화된 디자인과 최첨단 기술을 바탕으로 새로운 안전 및 편의 사양들을 담아 고객 여러분이 더 안전하고 편안하게 운전하실 수 있도록 개발했다”며 “앞으로도 오직 고객의 니즈에만 집중해 제네시스만이 제공할 수 있는 차별화된 디자인, 품질, 서비스를 만들어 내겠다”고 밝혔다.

GV80는 제네시스가 처음 선보이는 후륜구동 기반의 대형 SUV 모델이며 3.0 디젤 모델부터 출시하고 추후 가솔린 2.5·3.5 터보 모델을 더해 총 3가지 엔진 라인업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3.0 디젤 모델의 판매가격은 6580만원부터 시작된다.

전면부 디자인은 방패 모양 그릴을 중심으로 좌우에 4개의 얇은 쿼드램프와 함께 제네시스 특유의 고유 문양 ‘지-매트릭스’ 패턴이 적용됐다. 옆쪽은 완만한 포물선 라인을 그리며 쿠페처럼 날렵하게 떨어지는 지붕 라인을 적용한 게 인상적이다.

제네시스 GV80 실내사진
제네시스 GV80 실내사진

실내는 앞 좌석 센터 사이드 에어백과 차세대 고속도로 주행 보조기술(HDA II), 증강현실(AR) 네비게이션, 제네시스 카페이(차량 내 간편 결제 기술), 강화된 음성인식 기술 등 첨단 사양이 대거 적용됐다.

제네시스는 GV80 출시로 세단부터 SUV까지 아우르는 라인업을 갖춰 세계 고급차 시장에서 한층 높은 경쟁력을 확보했다.

또한 전동화 트렌드에 맞춰 향후 전기차 모델도 선보이는 등 한층 더 탄탄한 라인업을 구축할 방침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