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제약, 코스닥 경남제약 상장유지...주식거래
상태바
경남제약, 코스닥 경남제약 상장유지...주식거래
  • 박종대
  • 승인 2019.12.05 07: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스닥시장위원회 경남제약 상장유지 결정

'레모나'로 유명한 경남제약이 상장폐지 위기에서 벗어났다.

한국거래소 코스닥시장본부는 4일 코스닥시장위원회를 열고 경남제약의 상장유지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경남제약은 회계의견 거절 및 횡령·배임 혐의 등으로 거래가 정지된 지 22개월 만에 오늘(5일)부터 주식 거래가 재개된다.

경남제약은 분식회계로 인한 '회계처리 위반'으로 상장적격성 실질심사 사유가 발생하면서 지난해 3월2일부터 거래가 정지됐다.

같은 달 22일 상장적격성 실질심사 대상으로 결정됐고 같은 해 12월 기업심사위원회 심의를 거쳐 개선기간 1년이 부여됐다.  

경남제약은 지난 5월 바이오제네틱스 컨소시엄으로 최대주주가 바뀐 이후 정상화 작업을 본격화했다.

방탄소년단(BTS)을 모델로 기용하고 GMP 생산시설을 보강하는 등 이미지 변신에 노력해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