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남구, ‘이웃사랑’ 선행 활동가들, 16일 한자리에 모인다
상태바
광주남구, ‘이웃사랑’ 선행 활동가들, 16일 한자리에 모인다
  • 이상희 기자
  • 승인 2019.11.14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구 다목적체육관서 ‘제19회 자원봉사자 한마음 축제’
▲ 자원봉사 사랑의 밥차 [사진=남구]

[투데이광주] 광주 남구 관내에서 선행 활동을 펼치고 있는 자원봉사자들이 오는 16일 한자리에 모인다.

14일 남구HKDW에 따르면 오는 16일 오전 9시부터 남구 다목적체육관에서 ‘제19회 남구 자원봉사자 한마음 축제’가 열린다.

이날 행사에는 관내 16개동에서 어려운 이웃들을 보살피며 가슴 따뜻한 공동체 문화를 만들기 위해 다채로운 활동을 펼치고 있는 자원봉사자 500명 가량이 참석할 예정이다.

남구 자원봉사자 한마음 축제는 전통문화 연구회 얼쑤의 식전 공연을 시작으로 오후 4시까지 축하 공연 및 팀별 장기자랑 등이 펼쳐질 예정이다.

또 자원봉사를 통해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한 중·고등학생 및 대학생 29명에 대한 우수 봉사자상 시상식이 진행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와 함께 봉사단체인 푸른솔 봉사단에서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들을 위해 매년 120만원 상당의 실버카 16대를 기증하는 실버카 전달식도 열리게 된다.

남구 관계자는 “남구 자원봉사자 한마음 축제는 자원봉사자간 인적 네트워크 형성의 기회를 제공하고 연대를 통해 더 활발한 자원봉사가 이뤄질 수 있도록 매년 열리고 있다”며 “자원봉사자의 사기 진작 및 활동 동기 부여에도 큰 보탬이 되고 있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